주요사업
평화소식
후 원
활동소식
평화산책
자료실
지역본부
재단소개
평화소식
NORTH KOREA
HOME | 평화소식 | 평화소식
[한겨레신문] “도와야지, 거긴 우리보다 더 어렵잖아” -북한돕기 성금 ‘단골’ 원…
글쓴이 :      날짜 : 09-03-06 10:08     조회 : 1818    

 

“도와야지, 거긴 우리보다 더 어렵잖아”

북한돕기 성금 ‘단골’ 원공스님


한겨레 강태호 기자



“아직도 차를 타지 않으십니까?” 원공(사진) 스님은 늘 이런 얘기를 듣는다. 그럼 스님은 이렇게 에둘러 말씀하신다. “녹차는 타지. 근데 그건 그냥 마신다네 ….” 도봉산 천축사엔 밥 구멍 외에 출입문까지 막았다 해서 무문관이라 부르는 선방이 있다. 그 혹독하다는 선방에서 원공은 홀로 6년 동안 면벽 참선을 했다. 1979년 문밖으로 나오자 걷기 시작했다. 바퀴 달린 거는 차든 뭐든 안 타고 두 발로 걸었다. ‘기인’이라는 얘길 들으면 당신께선 “난 중답게 살고 있어”라고 말한다.

“원래는 10년 하려고 했지. 그러다 20년이 되고 30년이 됐지.” 30년만 하고 그만두겠다고 하셨기에 사람들은 이젠 차 타고 다니시려나 궁금해했다. “내가 원래 변덕이 심한 사람이야. 이제 이게 편해. 나가서 걷다 보면 시원해. 얻어먹는 근성이라서 그런지. (걷는 거 좋아하는) 사람들하고 다니며 쓰레기 줍는데 그게 재미있어.” 스님은 지난해 한 인터뷰에서 “길에서 병 하나, 담배꽁초 하나를 주울 때도 숙여야 되니 보잘것없는 쓰레기에게 고개 숙이면서 배운다”고 말한 적이 있다.


한낮엔 살짝 봄 햇살이 비치기도 하는 지난 2일 도봉역에서 10여분 거리에 있는 스님의 거처(선각원)를 찾았다. 보고드릴 일이 있어서다. 방엔 나무침대 하나, 한쪽 구석에 배가 불룩한 등산용 배낭이 전부다. 3일부터 한 백일 정도 강원도 쪽으로 길을 떠나신다더니 미리 채비를 한 듯했다. 지난해 가을께 스님께선 어려운 북녘동포들에게 전해주라며 돈을 내놓았다. “만원 보낸 이도 있고 오만원, 십만원도 있어. 예전엔 1년이면 천만원 됐는데 지금은 모두 어려워 3년 걸렸어.” 십시일반이라며 천만원에 십만원 더 보탰다. 영수증에 서명까지 받으시며 꼼꼼히 챙기셨다. 그러고는 “동참한 사람들에게 분명히해야 하니 이름 쓸 건 없고 그냥 북에 보냈다는 거 한 줄 내면 된다”고 당부했다.


스님은 1997년 중국에 갔을 때 걸으며 모은 여비를 아껴서 옥수수 100t을 보내기 시작해 돈이 모이면 북의 배고픈 이들에게 보냈다. 예전에도 두 번인가 “한겨레는 괜찮다고 생각한다”며 천여만원을 맡기신 적이 있다. 빈자일등인지라, 정성이 소중하다 보니 달랑 ‘성금 접수’로 하고 싶진 않았다. 좀더 모아 비용 안 들이고 싸게 많이 보내야 할 텐데 궁리하다 시간만 보냈다. 수소문 끝에 남북평화재단이 20일 북한 어린이들에게 보내는 우유 값에 보태기로 했다고 말씀드렸다. 그랬더니 그동안 모은 돈이라며 만원짜리 백장을 또 내놓으신다. “국내에도 어려운 이들이 많은데 …” 하자 이렇게 말씀하신다. “그쪽은 우리보다 더 어렵잖아.”



강태호 남북관계전문기자 kankan1@hani.co.kr



http://www.hani.co.kr/arti/society/life/342405.html


159 [유니온프레스] 브루스 개그넌 사무총장 "미국 주도 군사세계화 위험천만" 2009-08-26 1531
158 [쿠키뉴스]아들 사망 보험금으로 베이징 소학교 세운 김의중 이사장 2009-11-04 1390
157 [한겨레신문] 북어린이 돕기 원로들 나섰다. 2009-07-20 1734
156 [연합뉴스]인천서 北에 보낼 우유ㆍ분유 출항식 개최 2009-05-18 1749
155 [연합뉴스]"남북 언어이질화 쉽게 극복 가능" 2009-04-22 1631
154 [연합뉴스]북한에 우유,분유 보내 2009-04-21 1426
153 [연합뉴스] 북에 '사랑의 우유'보내기 2009-03-21 1414
152 [한겨레신문] “도와야지, 거긴 우리보다 더 어렵잖아” -북한돕기 성금 ‘단골’ 원… 2009-03-06 1819
151 [위클리서울]<국보법폐지 연속인터뷰> 남북평화재단 이사장 박형규 목사 2009-02-16 1726
150 [연합뉴스]이재정 "민간단체, 통일.평화논의 활성화해야 2009-01-16 1295
149 [통일뉴스]이재정 "NGO, '6.15. 10.4' 실천 방안 연구. 제안 앞장서야" 2009-01-16 1442
148 [뉴스앤조이]남북관계, "NGO 역할 중요하다" 2009-01-16 1398
147 [베리타스] 남북평화재단 박형규 목사가 말하는 ‘신년 희망 메시지’ 2009-01-14 1545
146 [메디컬투데이] 통일부 새터민 일자리 창출사업 활발 2008-12-15 1344
145 [연합뉴스〕인천서 북으로 갈 배나무 묘목 선적 2008-12-01 1864
144 [크리스천연합신문] 남북 청소년의 만남 꿈꾸며/2008.10.7 2008-10-10 1333
143 [크리스천 노컷] 남북청소년문화원 문열어 /2008.108 2008-10-10 1225
142 [통일뉴스] "청소년들 통일 관심 잃은 원인은 통일비용론"/2008.10.8 2008-10-10 1347
141 [Godpia] 남북청소년문화원 10월 7일 창립 기념 심포지엄 /2008.9.30 2008-10-10 1223
140 [에큐메니안] 남북청소년문화원 창립 기념 심포지엄 / 2008.10.7 2008-10-10 1188
139 [큐프레스닷컴] 남북청소년의 만남 꿈꾸며.2008.10.7 2008-10-10 1158
138 [쿠키뉴스] 남북청소년교류 잇는다.2008.10.8 2008-10-10 1215
137 [연합뉴스]남북청소년문화원 통해 北과 청소년교류 추진 2008-10-08 1264
136 [CBS TV] 남북평화재단, 북한에 우유 보내기 위한 바자회 2008-09-03 1472
135 [에큐메니안] 하루백원, 북녘어린이에게 우유를 2008-09-02 1210
134 [기독공보] 박형규 목사 도서출판 '평화세상' 설립 2008-09-02 1450
133 [기독공보] 여성평화지도자 아카데미 2008-09-02 1214
132 [경인일보] 남북평화재단 경인본부, 의류 선적 전달 2008-08-29 1518
131 [한겨레] 북한에 대한 악의적 편견깨기 2008-07-08 1388
130 [문화일보] <300자책읽기>목련이 ‘북한 國花’란 것을 아는가 2008-07-08 1389
  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03735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11길 20 CI빌딩 501호
TEL : 02-6261-0615 FAX : 02-6261-0611 Copyright 2007 KOREAPEACE
통일부 허가법인 제 275호 기획재정부 제 2007-256호 공익성 기부금 대상단체
관련사이트